본문 바로가기

Sophist Atelier

(1664)
메두사의 피로 만들어진 천마 '페가수스 자리' 그리스 신화에 나오는 마녀 혹은 괴물로, 고르고네스 3자매 중 하나인 메두사는 얼굴이 너무 무시무시해서 그 얼굴을 보는 사람은 돌로 변해버립니다. 이 메두사는 페르세우스에 의해 목이 잘려 죽게 되는데 이 메두사의 목을 들고 괴물고래에게 제물로 바쳐진 안드로메다 공주를 구하게 됩니다. 허영심으로 벌을 받는 에티오피아 왕비 '카시오페이아 자리' 5개의 별로 이루어진 카시오페이아 자리는 동방신기 팬클럽 이름으로 더 유명한 듯 합니다. 저도 아주 오래 전 일본 가던 중 우연히 동방신기 만나서 싸인도 받고 그랬었습니다. 그 때 받은 싸인 sophist.entinfo.net 이 과정에서 메두사의 머리에서 흐른 피가 바다에 떨어지게 되는데 평소에 메두사를 좋아했던 바다의 신 포세이돈은 이 피와 바다의 거품을 이용하여..
헤라클레스에 의해 죽은 네메아의 사자, '사자자리' 봄철 하늘 가운데에 보이는 사자자리는 황도 12궁 중 하나입니다. 하늘이 혼란스러운 어느날. 달에서 유성 하나가 황금사자의 모습으로 네메아의 골짜기에 떨어졌습니다. 이 사자는 크고 포악해서 네메아 사람들에게 큰 고통이 주었었는데 제우스의 아들인 헤라클레스가 헤라의 미움을 받아 12가지 모험을 해야 하는 운명에 있어 맨 처음 모험이 이 네메아의 사자를 죽이는 것이었습니다. 헤라클레스는 많은 무기를 이용해서 사자와 싸웠지만 이길 수 없었고 무기를 버리고 맨 몸으로 덤벼들어 사자와 싸운 뒤에야 겨우 이길 수 있었습니다. 네메아 사람들은 평화를 얻었고 헤라클레스는 어떤 무기로도 뚫을 수 없는 사자 가죽으로 만든 방패를 얻었습니다. 제우스는 아들의 승리를 축하하며 이 사자를 하늘로 올려보네 별자리로 만들었다고 합..
허영심으로 벌을 받는 에티오피아 왕비 '카시오페이아 자리' 5개의 별로 이루어진 카시오페이아 자리는 동방신기 팬클럽 이름으로 더 유명한 듯 합니다. 저도 아주 오래 전 일본 가던 중 우연히 동방신기 만나서 싸인도 받고 그랬었습니다. 그 때 받은 싸인을 당시 여자친구에게 주었고 제 아내는 아직도 그걸 간직하고 있습니다. 어쨌든 5개의 별이라는 뜻으로 지은 팬클럽 이름인 카시오페이아는 사실 그리 좋은 인물은 아닙니다. 카시오페이아는 허영심으로 벌을 받은 왕비의 이름이거든요. 카시오페이아는 에티오피아의 왕비이고 케페우스의 아내이자 안드로메다 공주의 어머니입니다. 카시오페이아는 자신의 바다의 요정들보다 이쁘다고 떠들고 다니다가 요정들에게 미움을 받게 됩니다. 요정들은 바다의 신 포세이돈에게 카시오페이아를 혼내주라고 민원(?)을 넣었고 이에 포세이돈은 바다 괴물 케투스(..
시리우스와 프로키온의 주인 '오리온 자리' 겨울 밤하늘이면 매우 잘 보이는 별자리 중 하나입니다. 저도 많이 관측했던 별자리입니다. 그리스 신화에서 오리온은 보이오티아와 크레타에 살던 거인 사냥꾼입니다. 뛰어난 용모와 괴력의 소유자였죠. 사냥할 때면 사냥개 시리우스와 프로키온을 데리고 다녔습니다. 이 시리우스는 큰개자리의 별이고 프로키온은 작은개자리의 별입니다. 오리온자리와 함께 겨울 대 삼각형을 이루고 있죠. 겨울철이면 이 세 별이 눈에 확 들어옵니다. 여하튼 이 오리온은 처녀의 신 아르테미스에게 죽임을 당합니다. 헤라가 전갈을 이용해서 거만한 오리온을 죽이려고 했지만 아폴론에게 속아 아르테미스가 쏜 화살에 오리온이 죽게 된 것이지요. 오리온자리의 알파별은 아라비아어로 '겨드랑이 밑'이라는 뜻의 베텔기우스입니다. 베텔기우스는 적색 초거성으로 불..
별이 되어서도 오리온을 죽이지 못하는 전갈 '전갈자리' 여름철 별자리인 전갈자리는 남쪽하늘에서 관측됩니다. 그리스 신화에서 사냥꾼 오리온의 자만심에 화가난 헤라가 오리온을 죽이기 위해 전갈을 풀었는데 이 전갈은 오리온을 죽이지 못했습니다. 오리온은 자신의 애인인 아르테미스가 쏜 화살에 맞아 죽었는데 전갈이 오리온을 죽인 공로를 인정받아 하늘의 별자리가 되었다고 합니다. 하지만 별이 되어서도 전갈은 오리온을 죽일 수 없습니다. 밤하늘에서 전갈자리가 떠오를 때면 오리온자리가 서쪽하늘로 달아나 져버리고 전갈이 하늘을 가로질러 지하로 쫓아 내려가면 오리온은 동쪽에서 올라오기 때문입니다.
헤스페리데스의 황금 사과를 지켰던 용을 표현한 '용 자리' 봄철 별자리인 '용자리'는 헤라클레스에 의해 무찔러진 괴수 중 하나입니다. 헤라클레스가 무찌른 게 상당히 많네요. 지 애비 닮아서... 머리 아홉개 달린 불사의 괴수 히드라 '바다뱀자리' 바다뱀자리는 '물뱀자리'라고도 불리웁니다. 이 별자리의 전설은 히드라를 상징하고 있습니다. 히드라는 스타크래프트를 하셨던 분들은 잘 아시겠지만 저그의 그 히드라(Hydra) 맞습니다. 스타크 sophist.entinfo.net 이 용은 아트라스의 딸 헤스페리데스의 황금사과를 지키던 용입니다. 헤라클레스가 자유를 얻기 위해 실시한 열두가지 고역중 열한번째가 이 황금사과를 가져오는 것이었는데 헤라클레스가 이 용을 무찌르고 열한번째의 모험을 끝냈습니다. 이를 기리기 위해 제우스가 용을 별자리로 만들었습니다. 이 별자리의 알파..
아폴론의 아들 파에톤이 스스로를 증명하다 죽은 곳 '에리다누스 자리' 겨울철 남쪽 별자리인 에리다누스자리는 에리다누스라는 강을 표현하고 있습니다. 태양의 신 아폴론(헬리오스라는 설도 있습니다.)의 아들 파에톤이 자신이 태양신의 아들임을 증명하기 위해 태양의 전차를 몰았지만 말을 탈 줄 모르던 파에톤은 폭주를 합니다. 그로 인해 사막이 생기고 사람들의 피부를 검게 그을리게 하는 둥 세상을 쑥대밭으로 만들게 되었지요. 이를 제지하기 위해 제우스는 번개를 마차를 맞추었지만 파에톤은 에리다누스 강으로 떨어져 죽고 말았습니다. 제우스가 참 많은 신들을 죽였네요. 파에톤은 이로 인해 자만심과 어리석음의 상징으로 남게 되었습니다. 에리다누스 자리는 강을 형상화하고 있다보니 그 크기가 엄청납니다. 우리나라에선 그 완전한 형태를 보기 어렵다고 하네요. 특히나 1등성인 아케르나르는 볼 수 ..
제우스와 레다가 낳고 제우스가 별로 만들다 '쌍둥이자리' 제우스가 헤라를 피해 만난 스파르타의 왕비 레다가 낳은 쌍둥이 카스토르와 폴룩스. 제우스와 동침하여 알을 낳은 레다는 총 네 명의 자식이 생겼습니다. 하나의 알에서는 헬레네와 클리타임네스트가 다른 하나의 알에서는 카스토르와 폴룩스가 나왔습니다. 제우스가 레다를 만나기 위해 변신한 모습 '백조자리' 여름철 천정점 부근에서 볼 수 있는 별자리인 백조자리는 거문고자리 옆에 있습니다. 스파르타의 왕비 레다를 유혹하기 위해 헤라의 눈을 피해 백조로 변신한 제우스를 묘사하고 있습니다. 제 sophist.entinfo.net 카스토르는 말타기를 잘했고 폴룩스는 권투와 무기 다루기를 잘했습니다. 게다가 폴룩스는 불사신이었지요. 어느날 카스토르가 전쟁에서 부상을 입어 죽게 되자 폴룩스는 슬픔에 빠자 죽음을 선택하려 하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