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시사매거진

신사임당이 유튜브를 그만둔 진짜 이유

183만 유튜버 신사임당(주언규)이 유튜브를 그만둔다고 합니다. 그의 신사임당 채널을 다른 사람에게 양도한 것인데요.

신사임당 채널로 한 달 3억을 벌던 그가 돌연 유튜브를 관둔다니 당연 사람들은 의아해했습니다.

신사임당 채널을 양도한 이유

그 이유에 대해서 그가 다른 채널에 출연해 말을 하였습니다. 주언규(신사임당)는 자신의 채널이 성공을 이루었지만 앞으로도 계속 성장할 수 있을지에 의구심이 들었다고 합니다.

그리고 앞으로 계속 자신의 채널을 운영한다고 할 때 어떤 미래가 그려질지 예상이 되었다고 합니다. 이 예상 가능한 삶을 사는 것이 옳지 않다고 생각된 것뿐 아니라 앞으로 더 성장한다고 하더라도 이전처럼 성취감을 느끼지 않을 거 같다는 게 유튜브를 그만둔 이유라고 말했습니다.

혹자들은 신사임당이 '급전이 필요해서 팔았다', '투자에 실패해서 물 타기 하려고 그런 거다', '더 이상 키울 능력이 안된다'라고 폄하하는 사람들도 있지만 신사임당이 하는 얘기를 더 믿습니다.

 

신사임당의 새로운 행보

신사임당 채널을 양도하고 일반인으로 살아가겠다고 하지만 사실이 아닙니다. 주언규는 채널 양도대금과 기존에 모았던 자산 등을 다 정리하고 100억이라는 현금을 만들었다고 합니다.

그는 새로운 시작을 예고했습니다. 신사임당 채널보다 더 성장하기 위한 사업을 준비 중이라고 합니다. 유튜브를 성장시키는 일을 하겠다고 한 건데요. 이를 위해 최근 유튜브 채널 분석 사이트인 노아(knoah.ai)를 런칭하기도 했습니다.

더 이상 얼굴은 드러내지는 않지만 유튜브 생태계에 주언규의 영향력은 계속될 거 같습니다. 그의 새로운 시작을 응원해 봅니다.

태그